12: 브랜치 합치기 2(git rebase)

1 minute read

저번 시간에 갈라진 두 개의 브랜치를 병합해주는 merge에 대해 배웠습니다. 이번에는 두 브랜치를 병합해주는 또 다른 방법인 git rebase를 배우도록 하겠습니다.

다음과 같은 히스토리의 커밋 내역이 있다고 가정합시다:

다음 명령어로 rebase를 할 경우 다음과 같이 커밋 히스토리가 하나로 합쳐지게 됩니다:

$ git checkout iss15
$ git rebase master

원리는 두 브랜치가 나뉘기 전인 공통 커밋으로 이동하고 나서 그 커밋부터 지금 iss15 브랜치가 가리키는 커밋까지 diff(차이점)을 차례로 만들어 어딘가에 임시로 저장해 놓습니다. 이후 master 브랜치에 변경사항들을 차례로 적용하면서 iss15 브랜치의 커밋들을 만듭니다. git rebase의 장점은 커밋 히스토리가 깔끔해진다는 점입니다.

Note

git merge와는 반대로, iss15 브랜치로 이동한 후 master브랜치로 rebase한다는 점에 주의하십시오.

주의사항

절대로 리모트 저장소에 push한 코드에 대해서는 git rebase를 사용하지 마십시오. 이는 커밋 히스토리를 조작하기 때문에 엄청난 혼란을 야기합니다. 자세한 내용에 대해서는 ‘3.6 Git 브랜치 - Rebase하기‘의 예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Merge vs Rebase

커밋 히스토리의 중요한 역할 중 하나는 작업한 내용의 기록입니다. 이런 관점에서 git rebase로 작업 내역을 바꾸는 것은 좋지 못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수많은 merge 커밋 히스토리를 그대로 냅두는 것은 괜찮을까요?

히스토리를 프로젝트가 어떻게 진행되었나에 대한 관점으로 볼 수도 있습니다. 이런 관점으로는 다른 사람들에게 보여주기 좋도록 git rebase가 좋은 무기가 될 수 있습니다.

결론은, 각자의 상황에 따라 git mergegit rebase를 적절히 사용할 수 있어야 합니다. 단, 어딘가에 Push로 보낸 커밋에 대해서는 절대 Rebase하지 마십시오.

Leave a comment